사찰소개
사찰소개
동화사 사찰소개입니다.
중생들의 병을 고치는 약사여래 근본도량 민족의 영산 팔공산 동화사
동화사의 창건에 대해서는 두 가지 다른 주장이 있다.

동화사는 신라말인 934년 영조 靈照선사, 고려 명종 20년(1190) 지눌보조 普照국사, 고려 충렬왕 24년(1298)홍진 弘眞국사에 의해 각각 중창 중건되었다.

 이상의 두 가지 창건설 가운데 신라 흥덕왕 7(832) 심지 대사가 중창한 시기를 사실상 창건으로 보는 게 일반적인 견해이다. 동화사는 창건 뒤 현재의 대가람으로 정비되기까지 여러 차례 중창과 개축이 이루어졌다.

동화사는 신라말인 934년 영조 靈照선사, 고려 명종 20(1190) 지눌보조 普照국사, 고려 충렬왕 24(1298)홍진 弘眞국사에 의해 각각 중창 중건되었다.

보조국사는 호국불교 이념을 구현하기 위해 동화사 중창에 크게 공헌하여 동화사와 염불암에 영정이 모셔져 있다. 또 고려 말기 대표적인 고승인 홍진 국사는 동화사를 하안소 下安所로 삼고 대규모 중창을 이루었다.

현재 해탈교 건너편에 국사를 기리는 부도가 남아있다. 조선 시대에는 선조 39(1606) 유정 惟政사명대사, 숙종 3(1677) 상숭 尙崇대사, 영조 8(1732) 관허 冠虛, 운구 雲丘, 낙빈 洛濱, 청월 晴月 대사 등이 각각 중창 중건하였다.

대웅전을 비롯하여 영산전, 봉서루, 심검당 등 현존하는 당우들은 대부분 조선조 영조 때 중창한 건물들이다. 지난 1992년 통일약사여래석조대불의 낙성을 전후해 동화사의 많은 당우들이 새롭게 지어졌다.

 

*프로그램 간략소개*

 

인스턴트 식품과 스마트폰의 영향으로 우리의 몸과 마음은 너무나 황폐해져가고 있습니다.

건강한 습관으로 내몸과 마음을 살리는 동화사 템플스테이!!

내몸에 빨간불이 들어온 사람들이~

내몸을 그려보고, 내몸을 그린색으로 만들어가는 템플스테이~~

'내몸그린 템플스테이'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건강 3대 원칙

30번 씹고- 30분 걷고- 30분 명상하기를 통해 나쁜 습관을 바꾸어갑시다.

 

 

*방사안내*

 

동화사 템플스테이 각 방사에는 내부에 화장실이 준비되어 있으며,

깔끔한 구조 및 쾌적한 냉난방시설로 참가자분들의 휴식을 돕고 있습니다.

 

시설: 4-5인용 방사(8)/ 8-10인용 방사(1) / 16인용 방사(1)